코비드(COVID)19 없는 그곳으로 나도 가리다
코비드(COVID)19 없는 그곳으로 나도 가리다
  • 지개야스님
  • 승인 2020.03.26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비드(COVID)19 없는 그곳으로 나도 가리다

                                          지개야스님

당신에 임종은 그 누가 지켜 주시던가요.

코비드19 음압 병상에서 홀로 떠난 내 사랑 당신아!

마지막 가는 길에 행여나 내가 보고 싶지는 않던가요?

외롭지는 않았나요.

흥건한 눈물마저 말라 버린 사무친 그리움

수즙은 면사포 새아씨로 만난 우리 두 사람에 인연

알콩달콩 함께한 그 세월에 42년

터벅머리 머스마가 대머리 영감이 된 당신아.

알알이 쌓이고 쌓인 우리 사랑 긴 이야기

어찌하고 당신 혼자 말없이 그렇게 가시나이까?

꽃피고 새우는 춘삼월 초닷샛날

친정집 막내 동생 외동딸 결혼식을 잊으셨나요.

설레는 가슴에 내 고향 추억

내동댕이치고 어찌 그렇게 바삐 가셔야만 했나요.

어찌 당신 혼자 아무 말 없이 그렇게 가셨나이까?

춘삼월 초닷샛날 그 약속 어이하고 가셨나이까?

나는 어찌하라고 당신 혼자 그렇게 가시나요.

당신과 영원한 애별리고(愛別離苦)

지켜 주지 못한 당신 할망구에 갈가리 찢긴 가슴

영감아 거기 처음 가는 저승길은 잘 찾아 가셨나요.

1인 코비드19 음압 병상에 갇힌 당신 아내

코에 매달린 인공호흡기

짙은 죽음으로 떠밀러 가기만 하는 몸뚱이

겹겹이 코비드19 비닐 수의 입고

코비드19 없는 당신 나라 저승으로 나도 가리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