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마일리지 미세먼지 시즌제 도입
에코마일리지 미세먼지 시즌제 도입
  • 문수영 시니어기자
  • 승인 2020.01.10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철 난방 사용 절제로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하는 에코마일리지 미세먼지 시즌제 신설
전기는 필수, 도시가스, 수도, 지역난방 중 2개 이상 에너지 사용량 등록해 직전 겨울철 2년간 비교
에코마일리지 홍보사진
에코마일리지 홍보사진

우리나라에서는 겨울철이 되면 매해 미세먼지로 호흡기 환자 증가로 고충이 심한 편이다.

이에 중랑구는 가정에서 겨울철 난방 사용을 절제하면 미세먼지 저감에도 기여할 수 있다는 시민 의식 확산과 적극적인 참여 유도를 위해 에코마일리지 미세먼지 시즌제 특별 포인트를 신설하여 시행한다.

에코마일리지 시즌제는 미세먼지 고농도가 빈번히 발생하는 12월부터 다음 해 3월까지 겨울철 4개월 동안 평상시보다 강력한 감축정책을 추진해 기저 농도를 낮춤으로써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빈도와 강도를 줄이려는 제도다.

겨울철에는 난방 등 에너지 사용이 증가해 월평균 미세먼지 농도가 높고 미세먼지 ‘나쁨’ 일수도 많아 다른 계절보다 좀 더 저감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는 점에 착안하였으며, 에너지를 현저하게 절감하는 가정에 특별 인센티브를 부여해 구민들의 에너지 절약 운동을 이끌어낸다.

전기를 필수로 도시가스, 수도, 지역난방 중 2개 이상 에너지 사용량을 등록한 회원에 대해 겨울철 4개월간 사용량이 직전 2년간 평균 사용량 대비 20% 이상 절감하면 1만 원 상당의 마일리지를 추가 제공한다. 마일리지는 기부금이나 모바일 상품권, 지방세 납부, 아파트 관리비 납부에 활용할 수 있다.

현행 에코마일리지 제도는 상‧하반기 연 2회에 걸친 평가를 통해 에너지 10% 미만 절감은 1만 마일리지, 10% ~ 15% 절감은 3만 마일리지, 15% 이상 절감은 5만 마일리지를 제공한다. 이번 에코마일리지 미세먼지 시즌에 참여하면 겨울철 절약 인센티브를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에코마일리지-우수기관 표창
에코마일리지-우수기관 표창

한편 사업체나 단체의 경우 에너지 절약 평가 기간이 현행 상‧하반기에서 에너지 사용이 급증하는 겨울철(12~3월)과 여름철(6~9월) 각 4개월을 집중 관리하는 형태로 변경된다.

에코마일리지에 가입한 서울시 소재 기업‧법인, 공공기관, 복지‧교육기관 등이 온실가스 감축률 10% 이상의 우수 실천 사례에 선정되면 에너지 효율화 사업비와 자산 취득비 등에 사용할 수 있는 최대 1천만 원의 인센티브가 주어진다.

특히 신현고등학교는 3년 연속, 만천 실업, ㈜호야 텍스, 이마트 묵동점 등 3개 단체는 2년 연속 에코마일리지 우수단체로 선정되어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함은 물론 제공받은 인센티브로 단체의 노후장비도 교체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리고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온실가스 진단, 에코마일리지 교육, 각종 축제장 및 행사 운영 시 에코마일리지 홍보 부스 운영 등 에너지 절약 실천을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고 있다"라며 “각 가정과 사업장에서도 에너지 절약과 대기 질 개선을 위한 에코마일리지 미세먼지 시즌제에 많은 참여와 성원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