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치매예방 교육 로봇시스템 도입
화성시, 치매예방 교육 로봇시스템 도입
  • 임영근 기자
  • 승인 2019.08.07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예방 인지 로봇 기증 협약 모습(왼쪽부터 김장수 보건소장. 김덕준 글로벌스탠다드테크놀로지 대표이사).
치매예방 인지 로봇 기증 협약 모습(왼쪽부터 김장수 보건소장. 김덕준 글로벌스탠다드테크놀로지 대표이사).

화성시는 7일 오전 11시 화성시 치매안심센터 동탄분소 쉼터에서 ㈜글로벌스탠다드테크놀로지(GST)와 치매예방 로봇시스템 기증 및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화성시 치매안심센터 동탄분소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치매예방 프로그램에 치매예방 교육 로봇 ‘실벗’을 도입한다.

‘실벗’은 치매 분야에 특화된 17종의 인지훈련 프로그램을 내장하고 있으며, 휴먼-로봇 인터랙션(HRI) 기술을 가지고 있어 사용자의 의도를 인식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300종 이상의 감정표현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로봇이 어르신과 상호작용하며 보조교사 역할을 수행하게 되며, 영역별·그룹별로 경쟁하거나 협동하는 방식으로 진행돼 어르신들의 능동적인 참여를 유도한다. 또한 수준별로 난이도와 속도를 조절할 수 있어 맞춤형 훈련이 가능하다.

시는 오는 9월부터 동탄분소 쉼터 이용 경도 치매 어르신을 대상으로 로봇을 활용한 치매예방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쉼터 정기운영일인 월, 수, 금 오후 3시 30분부터 4시까지 30분가량 쉼터 내 간호사가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쉼터 운영이 확대되는 2020년부터는 매일 운영할 계획이다.

김장수 화성시보건소장은 “치매예방 교육 로봇시스템이 어르신들의 치매를 예방·관리하는데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치매 어르신들께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치매예방 로봇시스템 기증협약식 기념촬영.
치매예방 로봇시스템 기증협약식 기념촬영.
치매예방 인지 로봇 시연 모습.
치매예방 인지 로봇 시연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