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보듬마을 사회적 가족만들기 프로젝트
치매보듬마을 사회적 가족만들기 프로젝트
  • 김항진 시니어기자
  • 승인 2019.05.10 2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보듬마을과 치매극복선도학교의 행복한 동행

상주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5월 9일 공성면 오광1리 마을회관에서 치매보듬마을 사회적 가족만들기 프로젝트 행사를 가졌다.

치매보듬마을 어르신과 치매극복 선도학교(용운중학교) 학생과의 사회적 가족만들기는 치매환자와 지역 주민이 함께 어우러져 살아가는 공동체 형성을 목표로 경상북도, 경상북도광역치매센터, 상주시치매안심센터 및 용운중학교가 함께 준비했다.

이번 행사는 치매보듬마을 어르신들과 학생들의 어색한 분위기를 떨쳐버릴 수 있도록 손마사지, 얼굴팩으로 보듬 손길 이벤트를 시작으로 1촌 맺기 프러포즈, 1촌과 짝지어 레크리에이션, 1촌끼리 셀카 찍기, 연락처 교환, 노리개 만들기, 카네이션 증정 등으로 공동체 형성의 첫걸음을 떼었다.

황영숙 건강증진과장은 “치매 어르신들이 지역사회에서 가족과 이웃의 돌봄과 보살핌을 받으며, 보듬마을 주민과 함께 가족처럼 살아갈 수 있는 환경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